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색성공창업] 결혼정보사업 전국네트워크, 스스로 연봉을 정하는 성공창업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8/11/22 [15:5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스포츠
[이색성공창업] 결혼정보사업 전국네트워크, 스스로 연봉을 정하는 성공창업
기사입력: 2018/11/22 [15:51]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 [이색성공창업] 결혼정보사업 전국네트워크, 스스로 연봉을 정하는 성공창업 / 사진=드라마 '고백부부' 캡쳐     © 더뉴스코리아


[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우리나라 출산율이 매년 사상 최저치를 기록하고 있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출생아 수는 총 357771명이다. 관련 통계 집계가 시작된 이래 사상 처음으로 연간 출생아 수가 40만 명에도 미치지 못했다.

 

여성 1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기대되는 합계출산율1.05명으로 전년 1.17명에 대비해 0.12명이나 급감하며 사상 최저치를 경신했다. 0.12명은 지난해의 10.2%가 감소했다는 말이 된다. 인구유지를 위해 필요한 합계출산율은 2.1, 절반에 겨우 미치고 있다. 합계출산율이 0명대에 진입하는 일도 머지않아 보인다.

 

또한 실업률과 취업난도 심각한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통계에 따르면 실업자는 1년 전 보다 79천명이 늘어 973천명이다. 20대는 3천명 줄었지만 40대와 50대는 각 35천명, 3만명이 늘었다. 경기침체로 좁은 취업문을 뚫지 못한 청년의 실업난과 경력자들의 재취업이 현재는 임시직 취업이라는 사회적 여론이다.

 

급격한 물가상승과 불경기, 취업난, 실업률 상승으로 인해 혼인율과 출산율이 낮아지는 것이 현실이며, 국가적으로도 해결해야 될 큰 과제다.

 

노블결혼정보(대표이사 김성근)15년간의 노하우를 접목한 새로운 개념의 매칭시스템을 도입하여 혼인율 증가를 위해 결혼정보 창업에 관심이 있는, 긍정적인 마인드로 개인의 잠재된 능력과 자신의 역량을 발휘하고 싶은 사람이나 현업에 불안감이나 퇴직 후 미래가 불투명하여 전업을 준비 중인 사람들에게 새로운 소자본 사업의 전환점을 제공하고 있다.

 

상세한 내용은 노블결혼정보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하면 된다.

 

 

(홈페이지 : www.noblewed21.com문의전화 : 053-746-0114)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차명진, 현충일 `김원봉 언급`한 文 대통령…한국당은 '문재인은 빨갱이' 외쳐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