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윤석열 대통령, 아키바 다케오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 접견

윤석열 대통령, 한·일 관계 개선 분위기 평가..."우호와 협력이 점차 확대될 것"

김소정 기자 | 기사입력 2023/05/03 [20:50]

윤석열 대통령, 아키바 다케오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 접견

윤석열 대통령, 한·일 관계 개선 분위기 평가..."우호와 협력이 점차 확대될 것"

김소정 기자 | 입력 : 2023/05/03 [20:50]

 

▲ 윤석열 대통령, 아키바 다케오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 접견


[더뉴스코리아=김소정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5. 3일 오후 한일 안보실장 회담을 위해 방한한 아키바 다케오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을 접견했다.

대통령은 공통의 가치에 기반해 공동의 이익을 추구하는 파트너인 한국과 일본은 글로벌 복합위기 앞에서 서로 연대해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안보는 물론 산업과 과학기술 분야에서 한일 NSC 간 긴밀한 협의를 통해 한일 간 협력의 폭과 깊이를 계속 심화시켜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대통령은 또한 최근 한일관계 개선 분위기를 평가하면서, 미래를 준비하는 차원에서 양국 간 청년과 학생 교류를 적극적으로 지원해 협력해 나갈 필요성이 있다고 말했다. 특히, 한일관계 개선과 그 편익이 국민에게 체감될 수 있도록 양국 정부가 다양한 방안을 함께 고민하는 노력이 필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통령은 한일 셔틀외교가 이어지면서 한일 간 우호와 협력이 점차 확대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아키바 국장이 많은 역할을 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키바 국장은 먼저 최근 수단으로부터 한국 교민 구출 작전 시 한국 정부가 일본인들을 함께 이송해 주어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했으며, 이에 대통령은 한일 간 이웃 국가로서 배려하고 협력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 했다.

아키바 국장은 대통령의 성공적인 국빈 방미를 축하한다고 했다.

또한 아키바 국장은 한일관계 개선을 주도한 대통령님의 용기있는 결단을 높이 평가하며, 이에 조금이나마 보답하는 마음으로 이번 답방을 결심하게 됐다는 기시다 총리의 메시지를 전해왔다.

이어서 아키바 국장은 일측도 다양한 분야에서 한일 간 협력을 확대하기를 희망하고 있다면서, 이번 기시다 총리의 방한이 성공리에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경북 경산서 모녀 숨진 채 발견...아들은 아파트 추락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