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강원도
화천군, 2018 보건복지부 복지행정상 대상 수상
사회보장급여 사후 관리부문 전국 1위, 상금 2,000만 원
기사입력: 2018/12/11 [10:16]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2018 보건행정대상 시상식 대상 수상 모습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화천군이 2018년 복지행정상 대상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는 지난 10일 세종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최문순 화천군수에게 사회보장급여 사후관리 부문 대상과 상금 2,000만 원을 수여했다.

2017년 11월부터 2018년 10월 실적을 반영한 이번 평가는 전국 229개 시·도 및 시·군·구를 대상으로 2개 그룹으로 나눠 진행됐다.

화천군은 통합가구 인적정비 기간 내 처리율, 인적정보 변동알림 30일 이내 처리율, 사망신고 이전 사망 의심자 검증률, 개인정보보호 및 교육 이수율 등 사회보장급여 사후관리 전 평가 항목에서 고르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

화천군은 2015년 민선 6기 출범 이듬해부터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및 독거노인 등을 위한 현장도우미제를 운영하는 등 현장 중심의 복지행정을 펼쳐왔다.

현장도우미들은 독거노인 건강상태는 물론 의료서비스 수급여부를 확인하고, 필요시 담당 부서에 즉시 연결해 수요자가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돕고 있다.

한편, 화천군은 지난달 보건복지부 2018년 의료급여 우수사례 공모에서 기관 장려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화천군은 수급자들을 위해 건강관리 역량강화 사업 추진, 치유운동 프로그램 제공 등을 통해 혈압감소와 우울지수 감소 성과를 이끌어 전국에 모범사례로 소개된 바 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화천군민들이 주어진 복지 서비스를 마음껏 누리고, 더 나은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현장을 찾아 행정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김수민 의원,초·중·고교 교육환경 보호구역 내에서 담배 광고·진열 금지 법안 발의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