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경두 국방부장관, 샤나한 미 국방장관 대행과 전화통화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1/08 [11:31]

정경두 국방부장관, 샤나한 미 국방장관 대행과 전화통화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01/08 [11:31]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8일 오전 패트릭 샤나한 美 국방장관 대행과 전화통화를 갖고, 한미는 어떠한 상황변화에도 흔들림 없이 한미동맹 관계와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해 나갈 것임을 재확인했다.

이번 전화통화는 샤나한 부장관이 美 국방장관 대행으로 취임하면서 양 장관 간의 긴밀한 협력과 고도의 대비태세 유지의 필요성 등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특히 금번 전화통화는 양 장관이 매우 우호적이고 친밀감을 느끼면서 실시됐다.

양 장관은 한미동맹이 70년에 가까운 기간 동안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해 핵심적 역할을 수행했다고 평가하면서, 변화하는 안보상황과 도전 속에서도 한미동맹은 그 어느 때보다 굳건하며 한미 국방당국의 일치된 노력으로 이러한 동맹관계를 한층 더 발전시켜 나갈 것임을 재확인했다.

양 장관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정착을 위한 한미 국방당국 간의 공조와 협력이 현재까지 성공적으로 이루어져 왔다고 평가하고, 앞으로도 이러한 협력 모멘텀을 지속 유지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양 장관은 양국 국방수장 간의 긴밀한 유대감과 파트너십이 한미동맹의 지속적인 발전에 중요한 요소라는데 의견을 같이하고, 언제든지 상호 관심사에 대해 긴밀히 소통하기로 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대구 경찰청, 제30대 송민헌 대구지방경찰청장 취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