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스포츠
EBS 교육콘텐츠, 모바일로 걱정 없이 이용 하세요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고교생 대상 지원
기사입력: 2019/03/04 [15:31]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저소득층 고교생을 위한 EBS 교육콘텐츠 데이터요금 지원 안내문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3월부터저소득층 고교생을 대상으로 EBS 교육콘텐츠 데이터요금을지원한다고 밝혔다.

저소득층 고교생이 통신3사의 EBS 교육콘텐츠 무제한 이용부가서비스를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해당 부가서비스 이용 요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저소득층 고교생은 EBS 교육콘텐츠를 스마트폰을 통해 언제·어디서나 데이터 소진 걱정 없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그동안 고교생의 스마트폰 보급이 증가함에 따라 스마트폰을 활용해 EBS 교육콘텐츠를이용하는 학생들이 늘어나고 있으나, EBS 교육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하려면 통신사의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등 고가요금제에 가입해야 해서, 저소득층 고교생들은 교육콘텐츠에 접근하기 어려운 제약이 있었다.

지원을 희망하는 저소득층 고교생 및 학부모는 가입하고 있는 통신3사의 고객센터를 통해 별도 서류 제출 없이 부가서비스 가입과 요금 지원을 신청하면 된다.

저소득층 이동전화 요금감면을 받고 있다면 부가서비스 가입 시 자동으로 지원되며, 저소득층이지만 이동전화 요금감면을 받고 있지 않은 고교생은 요금감면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약 12만 명에 달하는 저소득층 고교생이 기본적인 교육콘텐츠에 자유롭게 접근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고, 저소득층 가정의 사교육비·통신비 부담 경감을 지원함으로써, 소득·지역에 따른 교육격차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과기정통부 이태희 통신정책국장은 “통신의 공익성·공공성을 제고하기 위해 통신복지차원에서 예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므로, 일선 교육청과의 협력 등을 통해 더 많은 고교생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정운천 의원, ‘원전 수출전략지구’ 지정해 무너지고 있는 원전 수출 생태계 살려내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