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경기도
경기도, 낚시어선·갯벌체험장 안전대진단 실시
도내 낚시어선 88척·갯벌체험장 24개소 대상
기사입력: 2019/03/05 [09:11]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경기도는 오는 4월 19일까지 도내 낚시어선 88척과 갯벌체험장 24곳을 대상으로 안전대진단을 실시한다.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경기도는 최근 낚시어선 및 체험학습 등으로 다중이용시설인 갯벌체험장의 활용이 증가함에 따라 도민 안전 확보를 위해 오는 4월 19일까지 도내 낚시어선 88척과 갯벌체험장 24곳을 대상으로 안전대진단을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진단은 평택을 시작으로 안산, 화성, 시흥 순으로 진행될 예정으로, 경기도는 선박안전기술공단, 연안 4개 시, 인천·평택 해양경찰서 등과 함께 민관합동 점검반을 구성한다.

이번 진단에서 작년과 달라진 점은 5톤 이상의 낚시어선과 전체 갯벌체험장에 대해 도 공무원과 시 공무원이 합동점검을 실시한다는 점이다.

낚시어선 점검사항은 낚시어선 불법 증개축, 출입항 신고, 안전장비 구비·작동, 승선정원 초과 등의 안전수칙 이행여부, 출입항 관리 현황, 음주운전, 낚시전문교육 이수여부 등이다.

갯벌체험장 점검사항은 갯벌체험장 지정기준 및 관리규정 적정여부, 안전장비 적정 보유 여부, 보험 또는 공제가입 여부 등이다.

도는 점검을 통해 적발된 위법행위에 대해서는 처벌과 함께 지속적인 추적관리를 통해 반드시 시정되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강병언 경기도 수산과장은 “바다낚시 및 갯벌체험장에 대한 도민의 관심이 나날이 커짐에 따라 안전진단을 출발점으로 도민의 안전 확보를 위해 지속적인 점검 및 단속과 함께 현수막 설치, 어업인 대상 문자 발송 서비스 등의 홍보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정운천 의원, ‘원전 수출전략지구’ 지정해 무너지고 있는 원전 수출 생태계 살려내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