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복지/교육/문화
문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믿고 보는 김구라 등판 시즌1 인기 잇는다
시즌1 장수 출연자답게 여유 넘치는 ‘재미 폭발’ 농담.. 시청자 열광
기사입력: 2019/03/07 [08:06]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사진제공>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 믿고 보는 방송인 김구라가 시즌 1에 이어 출연한다. 김구라는 어제 기습으로 진행된 시험방송에서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 탄생시킨 스타 백종원을 언급하며 “제2의 백종원이 나올 것”이라고 예언해 흥미를 자극했다. 또 첫 생방송에서 상상 못할 게스트가 출연할 것이라고 예고해 ‘폭풍 재미’를 이끌었다.

오는 29일 금요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의 시험 방송 세 번째 주인공인 김구라가 지난 6일 오후 실시간 방송 플랫폼 트위치 ‘mbcmlt’ 계정에서 시험 방송을 하며 대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시즌 1에 출연하며 유익한 정보와 재미를 안겼던 김구라는 특별 게스트와 함께 하는 다양한 장르의 방송을 예고했다. 그는 “모시기 힘든 분들을 모시겠다”고 약속한 후 유명 정치인들의 이름을 거론해 관심을 모았다.

또 시청자가 센스 넘치는 농담을 던지자 “나도 바뀌지 않았지만 여기도 바뀌지 않았네”라고 웃음을 보이며 ‘마이 리틀 텔레비전’ 시즌 1 장수 출연자답게 여유 넘치는 방송을 만들었다.

김구라는 “시즌 1 때는 출연자들간의 대결 구도였지만 이번엔 다른 구성일 것”이라고 귀띔했다. 그는 “시즌 1 때는 ‘김구라의 트루스토리’란 이름으로 방송했는데 이번엔 뭘로 할지 같이 정해달라”며 시청자와 소통했다.

김구라는 또 “저번엔 공황 장애였다면 이번엔 갱년기로 찾아 뵙겠다”고 현재 겪고 있는 갱년기 증상을 토로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 동현이 독립하고 나이 50살이 되면 편해질 줄 알았는데 생각하지도 못한 갱년기가 와서 힘들었다”면서 “요즘 걷는 것에 빠져 있다”고 자신만의 갱년기 극복 방법을 털어놓기도. 한 시청자는 ‘갱년구라’라는 별명을 붙여주며 폭소를 자아냈다.

김구라는 한 시청자가 ‘시청률 1% 나올 것 같다’고 농담하자 화들짝 놀라며 “6~7% 나올 것 같다”고 예언했다. 그는 “또 다른 스타가 나올 것”이라며 “제 2의 백종원이 나올 것”이라고 ‘마이 리틀 텔레비전’의 장기인 스타 탄생 양성소의 역할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구라는 또 다른 시청자가 박진경 PD의 전작인 ‘두니아’를 언급하며 “’두니아’보다 잘 나오면 된다”고 하자 “앞의 작품이 망해서.. 기저효과라고 한다. 박진경 PD가 ‘두니아’로 많이 공부했다”고 폭풍 디스를 해서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함께 할 첫 방송 특별 게스트에 대해 “입담이 대단하다”면서 “생방송에 익숙하지 않지만 재밌는 질문만 올려주시면 큰 뉴스거리가 나올 것”이라고 귀띔했다. 특히 “상상도 못할 게스트가 나온다”면서 “요즘 전국적으로 가장 핫한 지역과 관련 있는 분”이라고 재치 있는 떡밥을 던졌다.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는 현재 연달아 시험 방송을 진행 중이다. 지난 5일 정형돈, 김동현, 조남진이 함께 하는 ‘정동남 TV’에 이어 강부자와 한준희의 축구 방송을 예고해 높은 기대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김구라와 쉽게 볼 수 없는 특별 게스트가 함께 하는 방송은 오는 15일 트위치에서 진행될 생방송과 29일 밤 9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약 2년 만에 아이즈원 안유진과 함께 화려한 컴백을 예고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는 오는 3월 29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성일종 의원, 자율방범대 역량 강화 방안 토론회 개최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