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스포츠
천연기념물 ‘수달’, 메달로 간직하세요
국립문화재연구소, 한국조폐공사와 ‘한국의 천연기념물 시리즈 기념메달’ 제작
기사입력: 2019/03/14 [14:33]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한국의 천연기념물 시리즈 기념메달 시안 - ‘수달’ 은메달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가 한국조폐공사와 협업해 제작하는 ‘한국의 천연기념물 시리즈 기념메달’의 4차분이 천연기념물 제330호인 ‘수달’을 주제로 제작·발매된다.

‘수달 기념메달’은 80mm 고심도의 은메달과 동메달 2종으로 구성되며, 국립문화재연구소가 자료를 제공하고 한국조폐공사의 특수 압인기술을 활용해 만들어졌다. 2017년 상반기에 천연기념물 ‘참매’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매사냥’, 하반기에 ‘제주 흑우와 흑돼지’, 2018년 ‘장수하늘소’ 기념메달이 차례로 선보인 이후 네 번째 시리즈다.

기념메달 제작은 천연기념물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고 천연기념물의 문화재적 가치를 알리고자 하는 국립문화재연구소와 화폐제조 기술을 보유한 한국조폐공사의 협업을 통해 이뤄진 것으로, 양 기관은 2017년 3월 27일 ‘문화재 기념메달 제작 등 공동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앞으로도 ‘순천 송광사 천자암 쌍향수’, ‘무등산 주상절리대’와 같은 천연기념물을 주제로 다양한 기념메달을 제작할 계획이다.

‘한국의 천연기념물 시리즈 기념메달’은 오는 18일부터 ‘한국조폐공사 쇼핑몰’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성일종 의원, 자율방범대 역량 강화 방안 토론회 개최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