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행정
정치
성일종 의원, 지역 소상공인들 위해 대형마트가 기여해야
대형마트의 품목별 상품 10% 이상을 지역 특산물로 구성하도록 권장하는 내용
기사입력: 2019/04/04 [16:39]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성일종 의원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성일종 국회의원은 지난 2일 지역의 특산물을 해당 지역의 대형마트가 공급하도록 권장하는 내용의 ‘유통산업발전법’ 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밝혔다.

개정안은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매출액 기준 이상에 해당하는 대형마트로 해금 지역 소상공인들로부터 지역 특산물을 더 많이 납품받도록 유도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 개정안이 통과되면 일정 규모 이상의 대형마트를 보유한 모든 지방자치단체의 장은 해당 대형마트로 해금 해당 지역의 특산물을 품목별 상품의 10% 이상으로 구성할 것을 권장할 수 있게 된다.

성일종 의원은 이번 개정안 대표발의에 대해 “대형마트와 지역 소상공인들의 상생을 위한 것”이라고 설명하며 “이번 개정안을 계기로 대형마트가 지역 소상공인들을 위해 조금이라도 더 기여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김정호 의원, 세무사 자격증대여 알선자 처벌 법안 발의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