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스포츠
국가환경종합계획에 참여할 국민참여단 모집
기사입력: 2019/04/08 [14:43]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온라인 소통방 운영계획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환경부는 제4차 국가환경종합계획 수정계획에 국민의 생각을 담기 위해 4월 8일부터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누리집에 온라인 소통방을 개설하고 국민참여단을 모집한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중 제5차 국토종합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며, 국토-환경 연동제에 따라 환경부도 제4차 국가환경종합계획의 수정계획 수립을 추진 중이다.

주요 수정 및 보완내용은 국토계획과 계획기간 일치 외에, 미세먼지·기후변화 등 미래 환경 쟁점에 대한 대응방안, 국토-환경 연동제에 따른 공간환경계획 강화 등이다.

환경부는 수정계획의 수립 과정에서 다양한 국민의 목소리를 담아내기 위해 국민참여단을 운영할 예정이다.

국민참여단은 6개 분과로 나누어 총 90명 규모로 구성하게 되며, 수정계획의 수립과정에 지속적으로 참여해 의견을 개진하고, 국민 대토론회에 참여하는 등 적극적인 역할을 하게 된다.

이와 더불어 환경부는 최대한 많은 목소리를 담아내기 위해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누리집에 누구나 언제든지 자유롭게 의견을 개진할 수 있는 온라인 소통방을 개설한다.

한편, 다양한 경로를 통해 수렴된 국민의견은 전문가 자문위원회의 검토와 환경부-국토부 공동 계획수립협의회를 거치게 된다.

자문위원회는 환경 및 국토계획 분야의 전문가 20명을 위촉해 운영할 계획이며, 수정계획의 현실성과 타당성 등을 검증하게 된다.

환경부-국토부 공동 계획수립협의회는 국토-환경 연동제에 따라 양 계획 간 정합성을 확보하게 되며, 국무회의에 양 계획을 합동으로 보고해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국가 전분야에 녹색가치가 실현되도록 국가환경종합계획을 수립할 것"이라며, "이 과정에서 국민과 전문가와의 폭넓은 소통을 통해 국민이 원하는 환경의 미래를 그려 내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차명진, 현충일 `김원봉 언급`한 文 대통령…한국당은 '문재인은 빨갱이' 외쳐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