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인천광역시
부평구, 당정협의회 개최
여야 구분없이 당정협의회, 국비 확보·지역현안 해결에 총력
기사입력: 2019/04/09 [13:37]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전은술 기자
    지난 8일과 9일 이틀에 걸쳐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과 당정협의회를 개최했다.

[더뉴스코리아=전은술 기자] 인천 부평구가 지난 8일과 9일 이틀에 걸쳐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과 당정협의회를 갖고 2019년도 예산 확보와 지역의 현안 해결을 위해 적극적인 소통 행보를 보이고 있다.

이번 당정협의회는 부평구의 간부공무원과 함께 지난 8일에는 부평 지역 더불어민주당의 이성만 위원장 등 소속 시·구의원, 당직자 등 21명이 참석했고, 9일에는 자유한국당의 정유섭 국회의원 등 구의원, 당직자 등 22명이 참여한 가운데 부평구청 중회의실에서 진행됐다.

이날 회의는 부평의 발전을 위해 구의 주요 현안과 건의사항 등을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부평구는 부평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한 미군부대 오수정화조 부지 조기반환과, 굴포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의 원활한 국비 지원을 위한 당 차원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또 구는 장기미집행 공원 조성 구 경찰종합학교 부지 도로개설 노인문화센터·체육센터 건립 전통시장·상점가 활성화 및 기업지원시설 유치를 위해 협조를 요청했으며, 미군부대 반환 부지를 포함한 군부대 이전 부지 활용 군부대 이전에 따른 지역 민원 해결 방안 삼산동 특고압 전자파 주민피해 해결방안 등의 현안사항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차준택 부평구청장은 이날 지역 현안 해결 협조와 내년도 사업에 대한 국·시비 지원을 요청하면서 “구민의 삶이 윤택해지는 좀 더 나은 부평을 만들기 위해서는 당정의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이 중요하다”며 “오늘 회의를 계기로 당정이 발전적 관계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김정호 의원, 세무사 자격증대여 알선자 처벌 법안 발의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