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전라남도
전남교육청, 사제동행 인권동아리 지원 대폭 확대
“함께해요 인권, 스승과 제자의 따뜻한 동행”
기사입력: 2019/04/23 [14:54]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윤진성 기자
    전라남도교육청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전라남도교육청이 교사와 제자가 함께하는 활동을 통해 서로 존중하고, 참여하며, 만들어가는 학교문화를 위한 ‘사제동행 인권동아리 활동’ 지원을 대폭 확대한다.

전라남도교육청은 2019년 올 한 해 교육공동체가 서로 존중하고 참여하는 공감대를 형성하고 인권 존중의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인권보호 전담팀’을 신설하는 등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사제동행 인권동아리 활동 지원 확대’도 그 중 하나이며, 올해는 지원 팀을 대폭 확대해 학교현장에서 교사와 제자가 함께하는 각종 미담 사례를 적극 발굴할 예정이다.

사제동행 동아리는 교권 존중 풍토 조성을 위해 2016년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2016년 15팀, 2017년 25팀을 지원한 데 이어 올해는 ‘사제동행 인권동아리’라는 이름으로 35개 팀에 대해 팀당 150만원의 운영비를 지원할 방침이다. 특히, 올해는 교권에만 치우치지 않은, 교사와 제자가 함께 계획하고 참여하는 인권·평화·자치 활동을 통한 교육공동체 인권감수성 향상에 중점을 두고 지원키로 했다. 또한 인권동아리 활동 전문 지원팀을 꾸려 각종 컨설팅 및 운영 활성화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도교육청 김성애 학생생활안전과장은 “교사와 학생이 함께 만나 직접 계획하고, 경험을 함께 나누는 활동을 통해 서로 간에 친밀감과 존중감이 형성되고, 학교생활 만족도가 더욱 높아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더 많은 학교가 동참할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교육청은 학습권과 교육권이 함께 존중받는 인권친화적인 학교문화 조성을 위해 지속적인 인권 홍보활동과 함께 학교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인권교육 자료 보급, 학생인권조례 제정 등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정운천 의원, ‘원전 수출전략지구’ 지정해 무너지고 있는 원전 수출 생태계 살려내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