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경상북도
이달희 정무실장, 지역문제해결을 위한 지역소중포럼 발대식 참석
소프트웨어를 통한 지역사회문제 해결, 융합을 통한 일자리 창출
기사입력: 2019/04/23 [14:44]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이달희 경북도 정무실장은 지난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회관에서 열린 ‘소프트웨어를 통해 지역문제해결을 위한 지역소중 포럼 발대식’에 참석했다.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이달희 경북도 정무실장은 지난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회관에서 열린 ‘소프트웨어를 통해 지역문제해결을 위한 지역소중 포럼 발대식’에 참석했다.

지역소중포럼은 국회와 지역, 정부와 민간의 유기적인 협력체계 구축을 바탕으로 지역별 핵심산업 관련 지자체, 기업, 기관 및 정보통신기술/소프트웨어 관련 기업 간 협업을 통해 소프트웨어융합으로 지역 산업의 혁신을 추진한다.

경북도는 지역소중포럼 발대식에서 소프트웨어융합을 통한 지역혁신 중심지로 거듭나기 위해 지역 산업의 소프트웨어융합혁신 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현재까지 경북도는 경북SW융합클러스터, 경북빅데이터센터, 경상북도블럭체인센터 및 인공지능센터 등을 선도적으로 구축·운영하고 있으며 지역 내 인공지능/소프트웨어 융합 인재양성을 위한 다양한 육성지원도 수행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지역 내 문제해결을 위한 소프트웨어융합중심지로 거듭나기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유기적인 협력으로 도내 소프트웨어융합 클러스터 2.0, 지역 가상현실/증강현실제작거점센터 구축, 지역소프트웨어교육센터 구축 등을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이달희 경북도 정무실장은 “경북은 농촌사회의 고령화로 인한 지방 소멸위험, 청년 일자리 부족, 주요 산업단지의 경쟁력 약화, 제조산업 중심으로 인한 환경문제 등 다양한 지역사회 문제를 소프트웨어융합을 통해 문제해결 중심지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정운천 의원, ‘원전 수출전략지구’ 지정해 무너지고 있는 원전 수출 생태계 살려내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