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스포츠
고속도로 휴게소 저염메뉴로 건강 챙기세요
한국도로공사와 함께하는 `나트륨·당류 저감 캠페인`
기사입력: 2019/05/14 [14:55]   더뉴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블로그 구글+
김두용 기자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4일부터 오는 17일까지 24개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찾아가는 ‘덜 단짠’ 체험 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덜 단짠 홍보단, 한국도로공사와 함께 나트륨·당류를 줄인 음식을 선택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생활 속 건강한 식생활 실천을 유도하기 위해 마련했다.

행사의 주요 내용은 ,염도를 낮춘 메뉴 제공 및 신규 저염메뉴 출시 ,내가 먹는 음식 염도 확인 등 현장 체험 ,나트륨·당류 저감 홍보 등이다.

오창휴게소 등 5개소에서는 컨설팅을 통해 기존 메뉴의 염도를 낮추거나 새로운 저염 메뉴를 선보인다.

오창휴게소와 화서휴게소의 ‘해물순두부찌개’, 속리산휴게소의 ‘우거지국밥’은 염도를 낮추어 제공하고, 충주휴게소와 천등산휴게소에서는 ‘충주사과카레덮밥’과 ‘천등산 고구마밥 정식’을 새롭게 출시한다.

한국도로공사 충북본부 관할 24개소 휴게소에서는 현장 체험과 나트륨·당류 저감 홍보를 진행한다.

휴게소 매장 내에 염도계를 비치해 이용객 누구나 판매하는 음식의 염도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하고, 커피 주문시에 ‘시럽은 한번만’ 등을 통해 나트륨·당류 저감 캠페인 동참을 유도한다.

특히, `덜 단짠 홍보단`에서는 충주휴게소와 오창휴게소를 찾는 이용객들을 대상으로 짠맛·단맛 미각체험, 건강간식 시식, 건강 식생활안전 공모전 수상작 전시 등 다양한 국민 참여 캠페인도 병행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식약처는 고속도로 휴게소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나트륨과 당류를 줄여가는 식문화 개선을 위해 컨설팅을 확대하고 다양한 참여 행사를 실시해 건강한 식습관이 형성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더뉴스코리아(http://www.newskorea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정운천 의원, ‘원전 수출전략지구’ 지정해 무너지고 있는 원전 수출 생태계 살려내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