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새로운 이름을 지어주세요 - 내일배움카드 명칭 공모전 개최

2020.1.1.부터 실업자·재직자 내일배움카드를 하나로 통합 예정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7/02 [13:42]

새로운 이름을 지어주세요 - 내일배움카드 명칭 공모전 개최

2020.1.1.부터 실업자·재직자 내일배움카드를 하나로 통합 예정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07/02 [13:42]
    공모전 포스터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고용노동부가 현재 실업자와 재직자로 구분되어 있는 내일배움카드를 통합·개편함에 따라 새로운 이름을 공모한다.

기존의 내일배움카드는 실업자와 재직자로 분리해서 운영되어 직장 이동이 잦고 고용 형태가 다양화되고 있는 현재 노동시장의여건에는 맞지 않는다는 지적이 있어 왔다.

이에 2020년 1월 1일부터는 실업자와 재직자로 구분하지 않고 내일배움카드를 통합해 시행할 계획이다.

연간 200만 원인 훈련비 한도를 300~500만 원까지 올리고 사용 기간도 1년에서 5년으로 늘리며

자영업자와 특수 형태 근로 종사자 분들도 직업훈련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제도 보완도 빈틈없이 할 계획이다.

이번 공모전의 응모 기간은 7월 2일부터 8월 9일까지이며, 내외부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8월 23일에 수상작을 발표한다.

최우수상에는 상금 100만 원, 우수상에는 50만 원, 장려상에는 20만 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자격 제한 없이 국민 누구나 온라인을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새로운 이름과 함께 관련 설명을 제출해야 한다.

장신철 직업능력정책국장은 “새로운 내일배움카드 제도는 국민과 함께 소통하며 만들어 가려고 한다.”라고 하면서 “이번의 명칭 공모전은 그 첫걸음이며 평소 직업훈련에 관심 있는 국민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대구 경찰청, 제30대 송민헌 대구지방경찰청장 취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