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 40대 현직 경찰관 음주운전 적발...면허정지 수준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7/16 [15:05]

대구 40대 현직 경찰관 음주운전 적발...면허정지 수준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07/16 [15:05]

 

▲ 대구 40대 현직 경찰관 음주운전 적발...면허정지 수준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대구 동부경찰서에서 근무하는 40대 경찰관이 음주운전을 하다 단속에 적발됐다. 음주단속 기준이 강화된 일명 2윤창호법이 시행된 후 대구에서 경찰이 음주운전에 적발된 첫 사례다.

 

16일 수성경찰서 등에 따르면, A경위는 이날 오전 240분께 수성구 수성동 신천동로에서 음주 상태에서 약 3거리를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A경위는 음주운전 단속현장을 보고 이를 피하려다 경찰에 붙잡혔으며, 음주측정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048%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A경위는 지인과 편의점에서 간단하게 술을 마신 직후 운전한 것으로 파악된다면서 혈중알코올농도 수치를 봤을 때 감봉에서 정직까지 처분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A경위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징계수위를 결정할 방침이다. 동부경찰서 청문감사실은 A경위의 직위해제를 대구지방경찰청에 건의했고, 향후 징계위원회를 열어 처분할 예정이라 밝혔다.

대구 경찰청, 제30대 송민헌 대구지방경찰청장 취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