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천북구도서관, 인천작가 백수린과 함께하는‘소설, 쓰고 읽는 기쁨’

인천북구도서관, 두 번째 인천작가와의 만남

전은술 기자 | 기사입력 2019/11/20 [14:21]

인천북구도서관, 인천작가 백수린과 함께하는‘소설, 쓰고 읽는 기쁨’

인천북구도서관, 두 번째 인천작가와의 만남

전은술 기자 | 입력 : 2019/11/20 [14:21]
    인천작가 백수린과 함께하는‘소설, 쓰고 읽는 기쁨’

[더뉴스코리아=전은술 기자] 인천광역시북구도서관은 한해를 마무리하는 연말 12월 17일 올해 두 번째 인천 작가와의 만남을 준비했다. 백수린 작가는 1982년 인천에서 태어나 2011년 단편소설 ‘거짓말 연습’이 경향신문 신문문예 당선되며 문단에 데뷔했다.

백수린 작가는 최근 할머니에서 엄마, 그리고 나에게까지 이어지는 여성의 일생과 그 안의 갈등을 다루는 소설 ‘친애하고 친애하는’을 낸바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정감사] “최근 2년간 도난문화재 회수율 0.2% 불과” 김수민 의원, 문화재청 도난 사실 숨기기 급급 지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