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치매 걱정없는 행복한 서천 만들기 본격 시작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12/03 [10:33]

치매 걱정없는 행복한 서천 만들기 본격 시작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12/03 [10:33]
    치매 걱정없는 행복한 서천 만들기 본격 시작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서천군은 지난 2일 ‘서천군 치매안심센터’ 준공식을 열고 본격적인 센터 운영과 치매관리 서비스에 들어간다.

서천군 치매안심센터는 지상 2층 규모로 상담검진실, ICT인지재활실, 인지강화 프로그램실, 가족카페, 대강당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또한 간호사, 사회복지사, 작업치료사 등 전문 인력이 상주하며 치매 조기발견과 관리를 위한 치매조기검진사업, 치매예방관리사업, 경증치매환자와 인지저하자 등 치매고위험군에 따른 인지재활 프로그램, 가족교육 및 지원 프로그램, 치매안심마을 운영 등 다양한 사업을 펼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노박래 군수는 “고령화 시대로 접어들면서 치매환자가 늘고 있고 그 가족 또한 복합적인 문제에 당면해 있어 환자와 가족 모두가 치매에 대한 부담을 경감할 수 있도록 사업 구상과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정감사] “최근 2년간 도난문화재 회수율 0.2% 불과” 김수민 의원, 문화재청 도난 사실 숨기기 급급 지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