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건강십리걷기 종료

소소한 걷기, 일상이 운동이 되다.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12/03 [10:45]

2019년 건강십리걷기 종료

소소한 걷기, 일상이 운동이 되다.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12/03 [10:45]
    2019년 건강십리걷기 종료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통영시는 지난 11월 29일 미륵산에서 건강십리걷기 참여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건강십리걷기를 종료했다.

건강십리걷기는 시민들에게 걷기를 지속적으로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서 걷기의 습관화 및 건강걷기 확산을 유도해 통영시 걷기실천율을 향상

시키고자 2017년부터 마련한 프로그램이다.

올해 건강십리걷기는 지난 4월 2일 무전해변공원에서의 첫 시작으로 11월 30일까지 통영시에서 추천하는 걷기 좋은 길 외 내고장 도서지역 탐방프로그램과 연계해 찾아가는 섬 탐방 등 주 3회 4㎞씩 80일간 걷는 소소한 걷기사업으로 큰 호응을 얻었다.

이날 종료식에는 십리걷기 마일리지 적립 우수자 김★기 외 3명, 체지방감량 최고자 김★임 외 3명, 특별알림이상을 정★희 1명에게 전달했으며 참여자 전원 걷기 누적마일리지 적립금을 어려운 이웃에게 기탁하기로 했다.

3년 연속 건강십리걷기에 참여한 정★희님은 “혼자 걷는 것보다 여럿이 건강하게 걷기를 할 수 있어 좋았다”며 “내년에도 보건소 걷기사업 프로그램을 주변 지인들에게 널리 알리고 꼭 함께 참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통영시보건소은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고 운동효과가 큰 걷기를 걷기앱을 활용해 계속적인 걷기실천과 2020년에도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으로 지역주민의 건강증진 향상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진중권, "추미애가 윤석열 결단? 머리에 바람 들어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