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항운노동조합, 설맞이 이웃돕기 성품 지원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1/14 [16:07]

경북항운노동조합, 설맞이 이웃돕기 성품 지원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1/14 [16:07]
    경북항운노동조합은 14일 포항시를 방문해 1500만원 상당의 위문품을 기탁했다.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경북항운노동조합은 14일 포항시를 방문해 1500만원 상당의 위문품을 기탁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경북항운노조 조합원 100여명이 참여했으며 전달식이 끝난 뒤 조별로 나눠 소외계층 350가구에 쌀과 라면을 직접 배달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

경북항운노조는 13년 12월부터 매년 설맞이 이웃돕기 위문품 전달과 저소득계층 자녀 장학금 등 1억원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 외에도 무료급식 봉사, 어린이집 지원, 홀몸노인 김장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철성 경북항운노조 위원장은 “설 명절을 맞이해 소외된 이웃에게 사랑과 행복을 선물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사회공헌을 점진적으로 확대하고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노동조합이 되겠다”고 말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지역경제가 어려운데도 불구하고 이웃돕기에 꾸준히 동참해 주신 경북항운노조 조합원에게 감사드린다”며 “사랑과 나눔이 필요한 낮은 곳부터 베풀어 온정이 넘치는 따뜻하고 행복한 포항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2020총선 인물포커스] 김용판 전 서울경찰청장, 달서병 선거사무소 개소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