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소방, 심정지환자 소생률 선진국 수준 도달

2019년도 심정지 환자 1,111명 중 166명 소생. 소생률 14.9%

강문형 기자 | 기사입력 2020/01/14 [15:56]

대구소방, 심정지환자 소생률 선진국 수준 도달

2019년도 심정지 환자 1,111명 중 166명 소생. 소생률 14.9%

강문형 기자 | 입력 : 2020/01/14 [15:56]
    대구소방, 심정지환자 소생률 선진국 수준 도달

[더뉴스코리아=강문형 기자] 대구소방안전본부는 2019년 이송한 심정지 환자 1,111명 중 166명을 소생시켜 소생률 14.9%를 기록했다.

최근 3년 대구 평균 소생률은 11.7%로 2016년 기준으로 선진국 심정지 환자 생존률의 미국 12%, 영국 13%, 일본 10.8%로 대구시의 소생률이 선진국 수준에 도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생률이 대폭 향상한 데에는 119구급대원들의 전문성 강화와 119종합상황실의 목격자 심폐소생술 적극 지도가 바탕이 된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작년 9월부터 시행중인 119특별구급대는 심정지 환자 발생 시 영상으로 응급의학 전문의의 의료 지도를 받아 적극적인 약물처치를 시행해 작년 9월 ~ 12월간 심정지 환자 소생률은 17.9%로 급격히 향상된 결과를 보였다.

이지만 대구소방안전본부장은 “심정지 환자의 소생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최초 목격자의 적극적인 심폐소생술과 119구급대의 신속한 전문응급처치가 원활하게 이어지는 게 중요하다”며 “119종합상황실에서 신고자에 대한 신속한 심폐소생술 지도와 119특별구급대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진중권, 윤희숙 극찬 “보수 업그레이드”....주호영은 점수 까먹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역뉴스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 and wdate > 1593967581 )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