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깨끗하고 밝은 화장실로 설명절 손님을 맞이 한다

설 명절 공중화장실 청결상태 특별점검

강문형 기자 | 기사입력 2020/01/14 [15:54]

깨끗하고 밝은 화장실로 설명절 손님을 맞이 한다

설 명절 공중화장실 청결상태 특별점검

강문형 기자 | 입력 : 2020/01/14 [15:54]
    대구시 공중화장실 현황

[더뉴스코리아=강문형 기자] 대구시는 설 명절을 맞이해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이 청결하고 편안하게 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오는 15일부터 30일까지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귀성객들이 많이 붐비는 공항, 고속도로 휴게소, 철도역, 고속 및 시외버스터미널, 시장, 관광지, 주유소 등 949개소에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공중화장실에 대해 시와 구·군에서 합동으로 세심하게 점검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주요 점검내용은 겨울 내 쌓였던 먼지 제거여부와 내·외부 청결상태, 화장지·비누 등 편의용품 비치상태, 수도꼭지·세면대 등 시설물 파손여부 등을 점검 한다.

특히 2018년 1월 1일부터 시행중인 공중화장실 휴지통 없애기 실천과 관련해 화장실 대변기 칸 내, 휴지통 제거여부와 여성 화장실에는 위생용품 수거함 비치여부 등을 확인하고 또한 화장실 배수관 막힘으로 변기 물 넘침 여부 등 청소관리상태도 함께 점검해 이용객들의 불편이 없도록 세심하게 살펴 볼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특별점검 결과 위생상태가 불량한 공중화장실에 대해서는 즉시 시정조치 하고 시설물 파손 등 개선이 필요한 화장실은 설 연휴 전에 시설물을 보수해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이 깨끗한 화장실 사용으로 고향의 포근함을 느낄 수 있도록 한다.

김동규 대구시 수질개선과장은 “공중화장실을 이용 하는 시민 여러분도 화장실을 깨끗하게 사용하는 성숙한 시민의식을 발휘해 주실 것과 고장난 공중화장실이 있을 경우, 구·군 환경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2020총선 인물포커스] 김용판 전 서울경찰청장, 달서병 선거사무소 개소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