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창동예술촌 아고라광장서 설연휴 추억만들기

설맞이 문화놀이터 운영으로 지역상권 활성화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1/22 [16:53]

창원시 창동예술촌 아고라광장서 설연휴 추억만들기

설맞이 문화놀이터 운영으로 지역상권 활성화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1/22 [16:53]
    2019 설맞이 문화놀이터 운영 모습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창원시는 설을 맞아 오는 26일 오후1시부터 오후5시까지 마산합포구 소재 창동예술촌 일대에서 시민과 귀향객을 대상으로 한 ‘설맞이 문화놀이터’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설맞이 문화놀이터 행사는 작년에 체험객이 300여명이 참여했다.

시는 올해 500여명이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를 위해 시는 널뛰기, 투호던지기, 윷놀이, 팽이치기 전통 민속놀이 행사와 화합나무 소원쓰기, 복주머니 만들기, 가훈 쓰기 등을 준비하고 있다.

설 연휴기간 창동을 찾는 방문객에게는 가래떡과 따뜻한 무료 나눔차도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문상식 도시재생과장은 “창동예술촌 활성화를 위해 설 연휴기간 중 창동을 찾는 방문객들을 위해 세대간의 소통과 공감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며 “가족·친척·친구들과 함께 창동예술촌에서 문화놀이를 즐기면서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2020총선 인물 포커스] 박성민 한국당 예비후보, 대구 동구갑 출마 선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