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호 서울시의원, 전태일 재단으로부터 감사패 받아

노동자 권익신장 헌신과 노동발전 헌신 공로 인정받아

김창구 기자 | 기사입력 2020/02/13 [16:12]

이광호 서울시의원, 전태일 재단으로부터 감사패 받아

노동자 권익신장 헌신과 노동발전 헌신 공로 인정받아

김창구 기자 | 입력 : 2020/02/13 [16:12]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이광호 의원이 12일 노동자의 권익신장에 헌신하고 노동운동 발전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아 아름다운 청년 전태일 재단 이수호 이사장으로부터 감사패를 전달받았다.


[더뉴스코리아=김창구 기자]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이광호 의원이 지난 12일 노동자의 권익신장에 헌신하고 노동운동 발전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아 아름다운 청년 전태일 재단 이수호 이사장으로부터 감사패를 전달받았다.

아름다운 전태일 재단은 감사패에서 “노조운동의 활성화와 아름다운 청년 전태일 재단의 발전에 기여한 공로에 감사의 마음으로 감사패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 이광호 의원은 도심권·동남권 서울특별시 노동자종합지원센터 설립 근거를 마련한‘서울특별시 노동자복지시설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조례 개정과 예산지원을 통해 노동자 복지증진과 처우개선을 위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수호 이사장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한편 아름다운 청년 전태일은 1960년대 평화시장 봉재공장의 재봉사, 재단사로 일하며 노동운동을 시작하며 부당한 사업자의 노동 강요 등에 반발해 분신하면서 열악한 노동환경을 고발한 인물로 올해 ‘근로기준법’을 준수하라며 산화한 지 50주년이 되는 해이다.

감사패를 전달받은 이광호 의원은 “그야말로 을이고 당시로서는 미약한 청년 노동자로 스스로 불꽃이 된 전태일 열사의 현장 가까운 곳에서 감사패를 받아 감개무량하다”며 “아직도 현장에서 고통과 눈물을 흘리고 있는 수많은 노동자들이 있기에 그들의 눈물을 닦아주고 이 땅의 노동과 인권을 위해 우리가 꿈꾸고 전태일이 꿈꿨던 새로운 노동존중 사회 세상으로 바꿀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2020총선 인물 포커스] 박성민 한국당 예비후보, 대구 동구갑 출마 선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