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중소기업 한류 마케팅사업 정보 한눈에

‘KCON 러시아 2020’ 사업 등 부처간 한류 협업사업 본격화 예상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2/19 [15:38]

올해 중소기업 한류 마케팅사업 정보 한눈에

‘KCON 러시아 2020’ 사업 등 부처간 한류 협업사업 본격화 예상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2/19 [15:38]

한류캘린더 온라인 페이지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중소기업들이 KCON, K콘텐츠엑스포, 한류박람회, K푸드 행사 등 다양한 한류 행사를 활용해 글로벌 마케팅 및 해외진출을 돕기 위한 ’중소기업 한류마케팅 캘린더‘가 온라인으로 제공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0일 ’중소기업과 함께하는 한류 연계 지원사업’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6개 정부 부처의 한류 행사계획 및 지원내용을 담은 한류 캘린더 플랫폼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한류 캘린더는 K콘텐츠, K뷰티, K푸드 등 한류를 활용한 중소기업 해외마케팅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6개 부처의 한류 행사 정보를 한눈에 찾아보기 쉽게 온라인 캘린더 형태로 제작한 것이다.

중소기업에 정보 접근성과 사용자 편의성을 제고하기 위해 2020년 부처별 한류 행사 정보를 연간, 월별 및 수출 국가별로 상세 조회할 수 있도록 세부페이지 기능을 추가했다.

중기부는 이번 한류 캘린더 플랫폼 마련을 계기로 브랜드K 등 우수 중기제품의 해외 진출을 더욱 활성화하는 것은 물론, 명품 국가대표 브랜드로 육성하기 위한 부처간 한류 협업사업을 대폭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대표적 사례로 북방경제협력위원회와 중기부, 문체부 등 6개 한류 관계부처가 힘을 모아 최근 유럽의 한류 확산 교두보로 주목받고 있는 러시아에서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케이콘 2020 러시아’를 처음으로 공동주관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중기부는 지난 1월초 CJ ENM과 대중소기업 상생 동반진출 과제협약을 통해 ‘KCON 러시아’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한 업무 협력 체제를 구축했다.

아울러 문체부, 농식품부, 복지부, 해수부, 식약처와 함께 KCON 현장에 브랜드K 등 유망 중기제품, K푸드, K뷰티, K콘텐츠 등의 홍보·판촉 부스를 운영하고 러시아와 인근 국가의 바이어 초청 상담회를 개최하는 등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또한, 문체부의 한류콘텐츠·한식·미용 등을 해외에 소개하는 ’모꼬지코리아‘와 신인 한류스타와 중소기업간 협업상품 개발 사업도 부처 협업 프로그램으로 중기부-문체부 공동으로 추진하는 등 한류를 활용한 부처간 공동사업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중기부 노용석 글로벌성장정책관은 “한류를 활용한 해외 마케팅은 브랜드 경쟁력이 약한 중소기업에게 자사 제품과 브랜드를 알릴 수 있는 주효한 마케팅 수단”이며“보다 많은 기업들이 한류 캘린더를 활용해 수출 등 글로벌 마케팅에 나설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0년 중소기업 한류마케팅 캘린더는 고비즈코리아 홈페이지 뿐만 아니라 기업마당, 중소기업 수출지원센터 등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각 부처별 홈페이지와도 연계하고 공고 일정 등을 주기적으로 업데이트해 상시적인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주성영, 통합당 대구시당 공동 선대위원장 “홍준표 정조준 하겠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