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년간 어린 의붓딸 상습 성폭행.... 40대 징역 9년 중형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2/21 [10:12]

13년간 어린 의붓딸 상습 성폭행.... 40대 징역 9년 중형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2/21 [10:12]

 

▲ 13년간 어린 의붓딸 상습 성폭행.... 40대 징역 9년 중형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13년간 나이 어린 의붓딸을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인면수심의 40대 남성에게 법원이 중형을 선고했다.

 

울산지법 제11형사부(재판장 박주영 부장판사)는 성폭력범죄의처벌및피해자보호등에관한법률위반(13세 미만 미성년자 강간) 등의 혐의로 기소된 A(48)씨에게 징역 9년을 선고했다고 20일 밝혔다.

 

법원은 또 A씨에게 80시간의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와 함께 아동·청소년 관련기관 취업제한 7년도 명령했다. 지난 20063월 울산의 주거지에서 의붓딸인 B양을 성추행하는 등 20195월까지 약 13년간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최초 범행 무렵 피해자의 나이는 10세 미만이었고, 그 과정에서 가장의 지위와 경제권을 이용해 약 13년에 걸쳐 범행을 저질러 죄질이 좋지 않아 실형을 선고했다"며 구형 이유를 밝혔다.

 

또한 "피해자의 어머니는 피고인의 구금으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호소하며 선처를 바라는 탄원서를 거듭 제출했지만 자신의 어린 딸이 참담한 범행으로 피해를 입었음에도 생계를 내세워 이같은 행동을 한 것을 보며 안타까움을 넘어 실망스러움을 금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주성영, 통합당 대구시당 공동 선대위원장 “홍준표 정조준 하겠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