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홍의락 의원, 중앙정부와 지자체, 대구시민의 일치된 행동 보여줄 때

코로나 19 방역자원 총동원 최선 다할 것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2/22 [10:19]

더민주 홍의락 의원, 중앙정부와 지자체, 대구시민의 일치된 행동 보여줄 때

코로나 19 방역자원 총동원 최선 다할 것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2/22 [10:19]

 

▲ 더민주 홍의락 의원, 중앙정부와 지자체, 대구시민의 일치된 행동 보여줄 때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더불어민주당 홍의락 의원은(대구 북구을,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원회 간사) 대구시민들의 안전을 위하여 코로나 19의 방역 당국의 강력한 방역대응과 함께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정치권과 지자체의 협력을 호소했다.

 

국가 및 지자체는 평상시 감염병의 예방과 관리를 위해 철저히 준비해야 한다. 코로나 19 방역과 관련해 지자체는 선제적으로 과감하게 병원, 종교시설, 교육시설, 예식장, 세미나 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계도와 열감지기 설치 등 기민하게 대처해야 했으나, 지역사회 감염으로 이어졌다.

 

어제(2/19) 정세균 총리 대구 방문 시, 권영진 시장은 현재 방역 관련 정책에 대한 패러다임의 전환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현재의 유입 및 확산 차단에 맞춰진 방역대책으로는 지역사회 감염을 막기에는 역부족이라고 말했다.

 

매우 엄중한 시기다. 지금이라도 중앙정부가 직접 나서서 대구를 감염병 비상위기지역으로 선포하고, 중앙방역대책본부가 나서 일사분란하게 대응해 줄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

 

홍 의원은 방역 컨트롤 타워를 중심으로 중앙정부와 지자체, 대구시민의 일치된 행동을 통해 코로나 19 사태를 조기에 종식시켜야 한다. 역학조사 및 의료 인력 지원, 음압병실 확보, ·재정적 지원 등 방역자원을 총동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속보] 김종인, 미래통합당 선대위원장 맡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