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산서원 묘우복원 상량식…오는 5월 준공

강문형 기자 | 기사입력 2020/03/26 [12:33]

고산서원 묘우복원 상량식…오는 5월 준공

강문형 기자 | 입력 : 2020/03/26 [12:33]

[더뉴스코리아=강문형 기자] 대구 수성구는 지난 24일 고산서당 유림회, 시공사, 구청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산서원 묘우(사당)복원 상량식을 개최했다.

상량식은 집을 지을 때 기둥을 세우고 보를 얹은 다음, 마룻대를 올리고 지신(地神)과 택신(宅神)에게 제사를 지내고, 축원문이 적힌 상량문을 봉안하는 의식이다.

이번 고산서원 정비‧복원공사 사업은 400백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사당을 비롯해 삼문, 담장, 석축 등을 복원하는 공사다. 지난해 1월 대구시 문화재위원회 조건부 승인을 받아 2019년 9월에 착공했으며, 오는 5월 준공할 예정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속보] 김종인, 미래통합당 선대위원장 맡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