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코로나 행정명령 대상시설 긴급지원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3/26 [10:32]

임실군, 코로나 행정명령 대상시설 긴급지원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3/26 [10:32]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임실군이 코로나19와 관련해 재난관리기금을 투입한다.

군에 따르면 사회적 거리두기로 운영제한 조치를 받는 집단감염 위험시설에 행정명령을 하고 긴급지원을 추진한다.

임실군 행정명령으로 지원되는 시설은 전라북도 행정명령 시설에서 제외된 당구장과 실내 스크린골프장의 실내 체육시설이다.

긴급지원금은 내달 5일까지 14일간 운영제한 조치를 받는 관내 종교시설, 실내 체육시설, 학원 등의 시설이다.

이들 시설에는 각각 70만원씩 지급된다.

이번 조치는 집단감염 우려가 있는 위험시설에 대한 방역효과를 극대화하고,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통해 군민의 건강을 지키고 지역에 미치는 경제적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한 결정이다.

운영제한 조치를 받은 시설주가 26일 18시까지 임실군에 신청하면 지원금이 지급된다.

심 민 군수는 “한시적 긴급지원제도 확대 시행을 통해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예방하고 군민들의 안정된 생활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적극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속보] 김종인, 미래통합당 선대위원장 맡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