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지역사회 통합돌봄 ‘찾아가는 방문목욕 사업’추진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4/01 [13:23]

진천군, 지역사회 통합돌봄 ‘찾아가는 방문목욕 사업’추진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4/01 [13:23]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진천군은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과 관련해 4월부터 찾아가는 방문목욕 서비스를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병원 퇴원 및 신체기능 저하로 거동이 불편해 스스로 목욕을 하기 어려운 지역 어르신들을 위해 추진됐다.

목욕 서비스는 군에서 도움이 필요한 어르신을 선정하면 요양보호사가 직접 각 가정을 방문해 제공하게 된다.

기존에는 장기요양등급이 없으면 거동이 불편해도 목욕서비스를 받기 어려웠으나 이번 사업을 통해 보다 넓은 범위의 어르신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돼 지역 노인 삶의 질 향상과 건강증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 추진을 통해 지역사회 통합돌봄 서비스가 한층 더 내실 있게 운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최대한 많은 분들이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사각지대를 꼼꼼히 살피며 대상자를 확보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역사회 통합 돌봄 사업은 노인들에게 보건의료, 요양, 돌봄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보건복지부가 추진하는 사업으로 충북에서는 유일하게 진천군이 대상 지자체로 선정됐으며 생거진천형 통합돌봄 모델을 성공적으로 안착시키는 등 성공적으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대권주자 없다"는 김종인의 생각은?... 홍정욱·윤석열 이름 '솔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