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코로나19로 인한 농산물 순회수집 출하지원 확대 시행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4/01 [12:48]

단양군, 코로나19로 인한 농산물 순회수집 출하지원 확대 시행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4/01 [12:48]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친환경 농산물의 도시 단양군이 코로나19의 확산 영향으로 농산물 판로 개척이 어려운 농업인을 위해 농산물 순회수집 출하 지원을 확대 시행한다.

대상은 농산물 순회수집 출하를 희망하는 농업인으로 코로나19 감염병이 종식 될 때까지 관내 모든 농산물에 대해 농가 순회 수집으로 출하 지원을 확대해 농가소득 활성화를 돕는다는 계획이다.

기존 품목제한과 거점장소 수집이 아닌 희망하는 모든 품목과 모든 농가가 가능하다.

단고을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이사 엄병민)이 시행을 담당하며 순회 수집된 농산물은 도매시장 출하까지 인건비, 포장재, 물류비를 100% 지원한다.

지난 23일까지 취급품목은 서리태, 수수, 건고추, 오미자 등 16종으로 취급물량은 628톤이며 금액은 25억8300만원에 달한다.
군은 향후 출하지원 확대 시행을 지속 추진하는 한편, 지난해 재고 농산물인 단양사과 수탁사업 지원(13농가 22톤 선별포장 및 출하)과 백태 등 잡곡 순회 수집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다음달 30일까지는 올해부터 나오는 엄나무순 등 봄나물 생산농가의 출하도 지원하며 군 예상물량은 600kg정도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땀범벅 된 윤미향 회견 지켜본 이용수 할머니..."줄줄 써가지고 그게 뭔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