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의회, 제252회 긴급 임시회…코로나19 추경 3조 2,581억원 의결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4/01 [11:49]

성남시의회, 제252회 긴급 임시회…코로나19 추경 3조 2,581억원 의결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4/01 [11:49]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성남시의회(의장 박문석)는 지난 31일 제25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제1회 추경예산을 1,740억원 증액해 총 3조 2,581억원을 의결하며 이틀간의 의사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임시회에서 시의원들은 부의안건 및 예산안 등을 면밀히 심사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시의 지원대책에 미흡한 점은 없는지, 사각지대는 없는지 등을 살피는 데 총력을 기울였다.

시의원들은 현재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모든 시민이 피해를 입고 있음에 공감하며, 시의 재정지원이 당초 중위소득 150% 이하에서 전 시민으로 확대되어야 한다는 것에 한목소리를 냈다.

이에 31일 오후 개최된 제2차 본회의에서 재난안전 연대자금 지원을 전 시민으로 확대한다는 내용을 담은 「성남시 저소득 주민의 생활안정지원 및 복지 증진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의 수정안과 「2020년도 제1회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 추가경정예산」의 수정안을 출석의원 30명 전원찬성으로 가결했다.

이 밖에도 경제환경위원회에서 하수도 사용요금 감면범위를 30% 이내에서 50% 이내로 확대하기 위해 「성남시 하수도사용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수정가결했으며, 「성남시 소상공인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성남사랑상품권 활성화기금 변경안 등 5건의 조례 및 일반의안을 원안가결했다.

이번 임시회에서 의결한 추가경정예산은 일반회계 2조 3,359억원, 특별회계 9,222억원으로 총 3조 2,581억원 규모이다.

시의원들은 이번 본회의 의결로 확정된 추경예산이 하루속히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집행되어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시민들에게 용기와 희망으로 전해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땀범벅 된 윤미향 회견 지켜본 이용수 할머니..."줄줄 써가지고 그게 뭔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