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산림녹지과 송상호 전문관, 산림기술사 합격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6/05 [18:12]

전북도 산림녹지과 송상호 전문관, 산림기술사 합격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6/05 [18:12]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전북도 산림녹지과 송상호(50세) 전문관이 ‘기술분야의 고등고시’로 알려진 제120회 산림기술사 시험에 최종 합격해 화재다.

산림기술사는 산림에 대한 고도의 전문적인 지식과 산림을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실무기술을 겸비한 사람에게 부여하는 자격증으로 산림분야의 박사급 전문가임을 인정받는 전문 자격증이다.

송상호 전문관은 충남대 산림자원학과 학사과정을 마치고, 1995년 공직에 들어와 그동안 산불방지, 산지전용, 산림경영 업무를 추진해 왔으며, “전북도에 근무하면서 쌓은 다양하고 풍부한 경험이 도움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로써 전북도청에서 처음으로 공무원 산림기술사를 배출하게 됐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조국 동생 “채용비리 혐의 유죄”.... 징역 1년 법정구속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