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보건소 치매조기검진 협약병원에 함평성심병원 지정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6/05 [21:10]

함평군보건소 치매조기검진 협약병원에 함평성심병원 지정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6/05 [21:10]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함평군보건소(소장 정명희)가 치매환자 조기발견을 위해 만 60세 이상 지역 노인을 대상으로 치매조기검진을 실시한다.

보건소는 지난 4일 군 치매안심센터에서 지역의료기관인 함평성심병원을 치매조기검진 협약병원으로 지정하고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유관기관 간 협업 체계를 구축해 치매가정 내 관리 부담을 최소화하고 효율적인 치매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보건소는 이날 협약에 따라 올 연말까지 만 60세 이상 지역 노인을 대상으로 치매선별검사를 실시한다.

검사 결과 간이인지기능검사(MMSE-DS)를 통해 밝혀진 인지저하자(치매의심자)에 대해서는 함평성심병원에 의뢰해 진단검사(CERAD-K 또는 SNSB) 등의 정밀검사를 실시한다.

정확한 치매판독을 위해 혈액검사, 뇌영상촬영(CT) 등의 감별검사도 추가로 진행되며, 최종 확정 판정을 받은 치매환자는 군 치매안심센터에 자동 등록돼 치매치료관리비, 조호물품지원, 인지재활 프로그램 등의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받게 된다.

정명희 함평군보건소장은 “치매는 조기진단과 치료가 중요한 만큼 꾸준한 예방과 검사로 관리해야 한다”며, “만 60세 이상 주민은 꼭 보건소에 방문해 치매검사를 받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박원순 前비서 고소 "성추행 하고 사진을 보냈어요"...‘공소권 없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역뉴스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 and wdate > 1592122368 )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