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코로나19 대응 평가 94.1% 잘함

이선호 군수, 군정수행만족도 77%‘잘한다’

서재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7/31 [09:07]

울주군 코로나19 대응 평가 94.1% 잘함

이선호 군수, 군정수행만족도 77%‘잘한다’

서재영 기자 | 입력 : 2020/07/31 [09:07]

[더뉴스코리아=서재영 기자] 이선호 군수의 민선 7기 군정수행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울주군은 31일 지난 7월 16일부터 21일까지‘2020년 울주군 민선7기 정책만족도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울주군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에 의뢰해 울주군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전화면접과 온라인 조사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 응답자의 77.0%는 이선호 울주군수가 군정을‘잘하고 있다’고 답했으며, ‘잘못한다’는 응답은 13.3%에 그쳤다.

거주 만족도 분야에서는 91.3%가 울주군에 거주하는 것에‘만족한다’고 응답해, 군민들의 거주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거주 만족 이유는 46.7%가‘자연환경’을 들었으며, 다음으로‘주거여건’18.7%,‘복지혜택’16.9%,‘일자리’6.6%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거주 불만족의 이유로는 교통여건이 30.4%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코로나19 대응 분야에서는 94.1%가 울주군이 코로나19에‘잘 대처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울주군이 모든 군민에게 1인당 10만원을 지급한 정책에 대해서는 85.4%가 만족했으며, 83.4%가 지역경제 회복에 도움이 되었다고 답했다.

또한 향후 코로나19 대응을 위해서는 방역활동 강화(25.5%), 지역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23.9%), 군민긴급지원금 등 보편적 복지 확대(21.5%), 신규일자리 확충(18.3%)을 우선적으로 추진해야 할 정책으로 꼽았다.

군민 의견수렴 분야에서는 울주군이 정책 추진과정에서 군민들의 의견 수렴을‘잘하고 있다’고 인식하는 응답자의 비율은 76.6%,‘잘못하고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14.7%로 나타났다.

민선 7기 군정평가 분야에서는 지난 2년간 추진한 사업 중 가장 잘한 사업으로‘코로나19 군민 긴급지원금 1인당 10만원 지급’이 22.1%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범서 굴화리 산재전문 공공병원 유치’18.3%,‘KTX역세권 등 도시개발 추진’18.1%.‘무상급식 등 아이키우기 좋은 정책’14.3%,‘청량 율리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 유치’14.0% 순으로 조사되었다.

또한 지난 2년간 울주군에서 가장 많이 개선된 분야는‘복지교육’19.5%,‘도시개발’17.4%,‘환경·안전’12.4%,‘문화관광’10.9%,‘소통행정’8.6%,‘일자리경제’7.7%의 순으로 조사되었다.

울주군이 가장 시급하게 추진해야 할 현안은‘경제활성화’가 36.6%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다음으로‘인구 30만 목표 도시개발 추진’18.3%,‘육아, 교육, 복지서비스 확대’15.5%,‘도시안전 강화’9.3%,‘미래농업 육성’8.5%,‘체류형 산악·해양관광 육성’5.5%의 순으로 조사되었다.

이선호 군수는“이번 여론조사는 지난 2년간 군정에 대한 군민의 평가를 바탕으로, 민선7기 후반기 정책 방향 수립에 필요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실시했다”며“그동안 많은 일을 할 수 있었던 것은 모두 23만 군민이 함께해주신 덕분으로, 이번 여론조사 결과를 면밀히 분석한 뒤 군민의 요구에 부합하는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모두가 살기좋은 사람이 희망인 울주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조사는 전화 면접 90%, 온라인 조사 10%로 각각 진행됐다. 오차 범위는 95% 신뢰 수준에서 ±3.1%p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인물포커스] 문찬석 광주지검장 “옹졸하고 무능한 그릇된 용인술”....秋 책임져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