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하남시, 2021년 예산편성 위한 주요업무계획 보고 실시

36개 부서 및 3개 출자출연기관을 대상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9/14 [13:53]

경기도 하남시, 2021년 예산편성 위한 주요업무계획 보고 실시

36개 부서 및 3개 출자출연기관을 대상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9/14 [13:53]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경기도 하남시는 내년도 예산 편성을 위해 18일까지 김남근 부시장 주재로 부서별 주요업무계획 보고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주요업무계획 보고는 주요 예산투자 사업의 우선순위를 판단하고 코로나19 및 뉴딜 등 변화하는 행정환경에 대응해 내년도 예산 편성사업을 점검하고자 실시한다.

시는 업무보고를 통해 하남형 뉴딜 연계사업, 코로나19 대응사업, 하남형 지속가능발전 사업 계획, 민선7기 후반기 주요 정책 등이 구체화 될 수 있도록 관련 사업들을 중점적으로 점검할 방침이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예상치 못한 지출 증가에 대비해 최대한 긴축하고 현명한 지출을 우선으로 사업을 편성해야 한다”며, “특히 보건 및 경제 분야의 포스트 코로나 대책에 대한 준비와 도시의 지속가능성 확보를 최우선으로 한 사업 추진”을 지시했다.

또한 “민선7기 후반기 목표인 건강·교육·자족 도시 구현을 위해 불확실한 사업을 과감히 일몰하고 반드시 필요한 사업에 선택과 집중할 것”을 주문했고, “지방소득 세수 감소와 교부세 등 외부재원 축소가 불가피할 전망으로 자체 세원과 세외수입을 최대한 확보하되 서민의 세정 배려에도 신경 써 줄 것”을 특별히 당부했다.

한편 이번 보고회는 지난 11일 혁신기획관을 시작으로 오는 18일까지 총 36개 부서와 3개 출자출연 기관을 대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檢, 이재명 파기환송심서 벌금 300만원 구형.... 다음달 16일 결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