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울산 달동 33층 주상복합 대형 화재 7시간째.... ‘88명 병원이송’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10/09 [09:24]

[속보] 울산 달동 33층 주상복합 대형 화재 7시간째.... ‘88명 병원이송’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10/09 [09:24]

▲ [속보] 울산 달동 33층 주상복합 대형 화재 7시간째.... ‘88명 병원이송’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울산 도심의 33층짜리 주상복합 건물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했다.

 

9일 울산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8일 오후 1114분쯤 울산시 남구 달동 삼환아르누보에서 불이 났다.

 

12층 에어컨 실외기에서 시작된 불은 강한 바람을 타고 33층 건물 전체로 삽시간에 번졌다.

 

지난 8일 밤 울산의 33층짜리 주상복합아파트에서 발생한 화재가 9일 새벽까지 약 7시간 넘게 진압되지 않은 상황이다.

 

큰 불길은 약 2시간 만에 잡혔지만, 이후 아파트 내부로 불이 옮아붙으면서 완전 진화까지 시간이 걸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 [속보] 울산 달동 33층 주상복합 대형 화재 7시간째.... ‘88명 병원이송’  © 더뉴스코리아


소방대원들은
9일 오전 5시 현재 불이 난 개별 호실 내부로 진입해 불을 끄고 있다.

 

울산소방본부는 화재 발생 이후 피난층과 옥상 등지로 대피해 있던 주민 54명을 구조했다. 구조된 사람 중 일부와 자력으로 대피한 주민 등 88명이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집계됐다.

 

 

사회/스포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안철수 “국민 돈 갈취한 쥐새끼 색출해야...라임·옵티머스 관련 의혹”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