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춘수 함양군수, 함양군부대 이전 예산확보 위해 국회 방문

국회 국방위 소속 신원석·설훈·홍준표 ‧ 윤주경 위원 연이어 찾아 국회 차원 적극 지원 요청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10/15 [14:05]

서춘수 함양군수, 함양군부대 이전 예산확보 위해 국회 방문

국회 국방위 소속 신원석·설훈·홍준표 ‧ 윤주경 위원 연이어 찾아 국회 차원 적극 지원 요청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10/15 [14:05]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서춘수 함양군수는 14일 오후 국회 국방위 소속 국회의원인 신원석·설훈·홍준표·윤주경 위원을 연이어 만나 지역 오랜 숙원사업인 하림공원 내 군부대 이전을 설명하고 예산 지원을 건의하였다.

하림공원 구역에 위치한 군부대를 이전하여 주민 불편 해소와 하림공원을 군민의 품으로 돌려줌으로 지역발전과 군민의 휴식공간 제공과 더불어 문화관광의 큰 축으로서 함양 최고의 명소로 탈바꿈시키고자 하는 것으로 군민복지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함양군민의 오랜 숙원사업이다.

이날 서춘수 군수는 “하림공원 군부대 이전은 함양군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이라며 “국회 국방위 위원님들의 적극적인 지원이 꼭 필요하다”라고 전했다.

서춘수 군수는 지난 7월에도 민홍철 국방위원장, 한기호 국방위원, 지역구 김태호 국회의원 등 여러 국회의원을 수차례 면담하여 군부대 이전을 위해 이전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부대 이전에 필요한 예산 지원을 적극적으로 요청하는 등 직접 발로 뛰고 있으며, 8월에는 제39사단장이 수해복구현장 방문시 부대이전에 대한 지원을 요청하여 사단장으로부터 공감대를 형성하였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숙원사업 해결을 국회, 기획재정부, 국방부 등 유관기관을 지속적으로 방문하여 군부대 이전에 따른 예산확보를 위해 고전분투하고 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안철수 “국민 돈 갈취한 쥐새끼 색출해야...라임·옵티머스 관련 의혹”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