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기본형 공익직불금 4,618농가 75억원 지급

소농직불금 33억원, 면적직불금 42억원 지급

윤영석 기자 | 기사입력 2020/11/30 [19:33]

울진군, 기본형 공익직불금 4,618농가 75억원 지급

소농직불금 33억원, 면적직불금 42억원 지급

윤영석 기자 | 입력 : 2020/11/30 [19:33]

[더뉴스코리아=윤영석 기자] 울진군은 관내 4,618농가(3,176ha)에 기본형 공익직불금 75억2천7백만원을 12월 초에 지급한다.

올해 처음 시행하는 기본형 공익직접지불제도는 농업인의 소득안정을 위해 종전의 쌀 고정·변동, 밭 고정, 조건불리 직접지불사업 등 4개 직불금 제도를 통합·개편했다.

재배작물과 경지면적에 따라 차등 지급하던 기존 직불제와 달리 “소농직불금”과 “면적직불금”으로 나눠 지급한다.

소농직불금(0.1~0.5㏊ 이하)은 기본요건을 충족하면 농가당 120만원을 지급하고, 면적직불금은 3단계(1구간 0.5~2㏊ 이하, 2구간 2~6㏊, 3구간 6~30㏊ 이하)로 구분해 구간별 ha당 100만원 ~ 205만원 정도를 지급한다.

경작 규모별로 보면 소농직불금은 2,812농가에 33억원, 면적직불금은 1,806농가에 42억원으로 제도 개편 전보다 총 금액 기준 2배 이상 지원된다.

박기영 미래농정과장은“올해 코로나19와 태풍 등 자연재해로 인해 어려움이 어느 해 보다 컸다”며“기본형 공익직불금이 농업인들의 소득보전에 보탬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석동현 前 지검장 “추미애, 자기들이 잡혀 갈수 있는 ‘공수처 현판식’서 좋다고 박수치는 건 코미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