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농심 부산공장, 사상구에 취약계층을 위한 라면 300상자 기탁

이채원 기자 | 기사입력 2020/12/31 [17:54]

㈜농심 부산공장, 사상구에 취약계층을 위한 라면 300상자 기탁

이채원 기자 | 입력 : 2020/12/31 [17:54]

[더뉴스코리아=이채원 기자] 부산 사상구는 지난 30일, ㈜농심 부산공장(공장장 최인재)으로부터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라면 300상자를 기탁 받았다고 밝혔다.

최인재 공장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두가 어려움을 겪는 시기에 물품 기부로 이웃들에게 따뜻한 사랑을 나눌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사상구청 관계자는 “기탁된 라면이 추운 겨울철, 생계와 추위, 그리고 사회적 고립이라는 이중삼중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에게 따뜻한 맞춤형 간편식으로 제공될 예정으로 어려운 시기에 지역주민을 위한 나눔에 흔쾌히 참여해 주신 ㈜농심 부산공장에 깊이 감사 드린다”며 인사를 전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전여옥 “후궁설 고민정, 기미상궁 틀림없네...백신 내가 맞겠다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