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대전교육청, 2020년 학교폭력 예방 효과 엄지척!

‘피해응답률’전년대비 0.47%p감소, 전국대비 7년 연속 낮은 결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1/21 [11:14]

대전교육청, 2020년 학교폭력 예방 효과 엄지척!

‘피해응답률’전년대비 0.47%p감소, 전국대비 7년 연속 낮은 결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1/21 [11:14]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교육부는 2020년 학교폭력 실태조사(전수조사) 결과를 2021년 1월 21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2020년 9월 14일부터 2020년 10월 23일까지,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2학년까지 재학생을 대상으로 학교폭력 피해, 가해, 목격경험 및 인식 등을 주요 내용으로 실시되었다.

조사 결과, 우리 대전교육청의 피해응답률은 0.69%로 2019년 1차 조사(2019.4.1.~2019.4.30.) 대비 0.47%p 감소하였고, 2020년 전국대비 0.22%p 낮았다. 이로써 대전은 피해응답률이 전국평균보다 7년 연속 낮게 나타났다. 학교급별로는 초 1.2%, 중 0.4%, 고0.3%로 조사되어,'19년 1차 조사 대비 초 1.2%p, 중 0.3%p, 고 0.1%p 감소하였다. 피해유형별로는 언어폭력(54.2%), 집단따돌림(43.2%), 사이버폭력(21.8%) 순으로 나타났으며, 2019년 1차 조사와 비교하여 집단따돌림의 비중이 11.0%p, 사이버폭력의 비중이 9.9%p 증가하였다.

가해응답률은 0.2%로, 2019년 1차 대비 0.2%p 감소하였고, 2020년 전국 대비 0.1%p 낮았다. 학교급별로는 초등학교 0.4%, 중학교 0.1%, 고등학교 0.03%이며, 19년 1차 대비 초등학교 0.6%p, 중학교 0.1%p, 고등학교 0.07%p 감소하였다.

목격응답률은 1.5%이며, 2019년 1차 대비 1.4%p 감소하였으며, 2020년 전국대비 0.8%p 낮았다. 학교급별로는 초등학교 2.8%, 중학교 1.0%, 고등학교 0.6%이며, 19년 1차 대비 초등학교 3.0%p, 중학교 1.0%p, 고등학교 0.6%p 감소하였다.

이와 같은 결과는 친구사랑3운동, 어울림프로그램, 어깨동무활동, 또래상담 등 다양한 학교폭력 예방 활동의 지속적 전개, 대전지방경찰청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체제 강화, 특히 코로나19 상황에서 학교폭력사안의 교육적 해결을 위한 단위학교의 노력 등이 어우러진 결과로 분석된다.

대전시교육청 권기원 민주시민교육과장은 “학교폭력 피해응답률이 전년 대비 감소했고, 전국 평균보다 7년 연속 낮게 나타났지만, 향후 학교폭력의 특징들을 면밀히 확인하고 2021년 현장중심 학교폭력 예방 종합대책을 수립하여 시행할 계획이며 학교폭력 근절을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복지/교육/문화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살해협박 받은 ‘티아라 지연’....‘경찰에 수사의뢰’ [전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