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고창군 향후 10년 내다보고 장기적 발전전략 및 정책방향을 제시한다"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1/22 [12:46]

"고창군 향후 10년 내다보고 장기적 발전전략 및 정책방향을 제시한다"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1/22 [12:46]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고창군이 지난 21일 오후 고창군 10년을 이끌 미래 청사진을 제시하기 위해 진행하고 있는 ‘고창군 장기종합발전계획(2021~2030)’ 2차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2차 중간보고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고창군 향후 10년에 대한 미래비전의 설명을 듣고, 장기종합발전계획에 최종적으로 반영하기 위한 의견을 수렴했다.

보고회에는 부문별 계획에 따른 고창군 미래 선도사업, 권역별 발전계획, 거버넌스 체계구축과 재원조달 등 종합발전계획의 세부적 사항을 담았다.

용역은 1~2차 보고회에 나온 다양한 의견들과 2월 중 주민의견수렴을 위한 주민설명회를 마지막으로 올 3월내 완료될 예정이다. 향후 군 미래발전 사업 발굴 및 향후 정책 시행에 필요한 지침으로 활용된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이번 계획은 코로나19이후 급격하게 변화하는 시대에 대응하고, 예측되고 있는 인구감소와 지방소멸에 대비한 미래 고창군의 길잡이가 될 것이다”며 “고창의 10년을 좌우하는 미래 청사진이자 종합지침서가 될 고창군 장기종합발전계획(2021~2030)을 내실있게 수립하여 미래 호남권 중심으로 도약·발전할 수 있는 경쟁력 있는 고창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전여옥 “후궁설 고민정, 기미상궁 틀림없네...백신 내가 맞겠다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