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기장군,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한 '재정 즉각집행' 추진

1분기 내 1,984억원 집행 목표로 경제위기 극복

이채원 기자 | 기사입력 2021/01/22 [17:52]

기장군,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한 '재정 즉각집행' 추진

1분기 내 1,984억원 집행 목표로 경제위기 극복

이채원 기자 | 입력 : 2021/01/22 [17:52]

[더뉴스코리아=이채원 기자] 기장군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민생경제 회복을 위하여 정부의 신속집행보다 한발 앞서 연초부터 예산을 즉시 집행하는 '재정 즉각집행'을 추진한다.

기장군은 정부의 신속집행 추진 지침이 시달되기 전 군 자체적으로 전 부서별 즉각집행 세부 추진계획을 수립했다. 올해 1분기까지 예비비 등을 제외한 당초예산 6,045억원의 32.8%에 해당하는 1,984억원 집행을 목표로 하며, 최종 5,872억원(97.1%)을 집행할 계획이다.

이를 달성하기 위해 집행률에 큰 영향을 미치는 대규모 투자사업의 선금·기성금 지급률을 집중 점검하고, 긴급입찰 공고 및 관급자재 선고지 제도 등 정부의 신속집행 특례를 적극 활용하여 예산이 적기적소에 집행되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특히 1월 4일부터 군수 주재로 '부서별 현안 업무 점검 및 토론회'를 개최하여 즉각집행 계획 및 집행률 제고방안과 신규사업 발굴, 특수시책 추진사항, 국시비 및 공모사업 발굴 등을 논의했고, '신속집행 추진단'을 구성하여 사업별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집행 부진부서 보고회를 수시 개최하는 등 맞춤형 집행 관리를 실시할 예정이다.

기장군수는 "재정 즉각집행이 정부에서 추진하는 신속집행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집행률 제고에 총력을 다하겠으며 아울러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대비하기 위한 '일자리·쉴자리·제자리 프로젝트'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기장형 애자일 행정 프로젝트'를 통해 관계기관 등과 수시로 소통하여 재정 집행의 효율성 또한 제고하겠다"고 밝혔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전여옥 “후궁설 고민정, 기미상궁 틀림없네...백신 내가 맞겠다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