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울진군, 어업인 소득향상을 위한 2021년 수산진흥사업 지원

20여개 사업에 약 50억원 투입 예정

윤영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1/26 [10:54]

울진군, 어업인 소득향상을 위한 2021년 수산진흥사업 지원

20여개 사업에 약 50억원 투입 예정

윤영석 기자 | 입력 : 2021/01/26 [10:54]

[더뉴스코리아=윤영석 기자] 울진군은 어업인들의 소득향상을 위해 2월1일부터 2월 26일 까지 울진군 홈페이지에 '2021년 수산진흥사업’을 공고하고 사업신청을 받는다.

올해 어업인 지원사업은 어선어업과 양식업, 수산물 유통(가공)업, 수산자원조성 등 20여개 사업에 약 5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이다.

군은 이번 사업으로 어선의 노후화된 장비 교체와 안전장비 등을 지원 하여 해난사고를 예방하고 안정적인 어획량 확보를 통해 소득증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양식어업인과 지역 어촌계를 대상으로 한, 어.패류 자연재해 피해예방과 고소득 어종 개발을 통해 지속적인 수산자원을 조성하여수산업 경쟁력 강화의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2021년 수산진흥사업은 별도 공고된 생분해성 어구보급지원사업을 포함한 20개 사업에 대하여, 사업별로 2월 말까지 울진군 해양수산과(평해 남부 민원실) 또는 죽변·후포수협으로 신청가능하다.

지원사업 신청자에 대해서는 각 사업 별 해양수산사업 지침에 따라 사업자를 선정 후 3월경 통보 할 예정이다.

오성규 해양수산과장은“해양수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한 방안과 안정적인 어업인 소득창출을 통해 코로나19를 조기에 극복할 수 있도록 어업분야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홍준표, 이재명에 “양아치 같은 행동하지 말고 진중히 처신해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