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7일부터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사업’ 공모

강문형 기자 | 기사입력 2021/01/26 [12:09]

27일부터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사업’ 공모

강문형 기자 | 입력 : 2021/01/26 [12:09]

[더뉴스코리아=강문형 기자] 국토교통부는 도시재생뉴딜사업지역에 스마트서비스를 구축하여 정주 여건을 회복하기 위한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사업’ 공모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사업‘은 작년부터 시행한 사업으로, 주민체감도가 높고 상용화가 쉬운 스마트기술을 적용해 지역 문제를 해결할 사업지에 최대 5억 원의 국비를 지원한다.

올해는 85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총 17곳 내외의 사업지를 선정할 계획이다.

공모사업 신청 대상은 도시재생사업과의 연계성을 확보하기 위해 기존 도시재생뉴딜사업지를 대상으로 한다.

이번 공모사업의 지원 대상 분야는 안전·소방, 교통, 에너지·환경, 생활·복지 등 4대 핵심 분야이며, 이러한 분야의 스마트기술을 활용해 지역 내 현안을 해결할 수 있게 된다.

이번 사업지 선정과정에서는 실현가능성 및 효과성, 필요성 및 타당성, 거버넌스 구축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다.

특히, 추진계획의 구체성, 착수가능성, 기존 스마트 인프라와의 연계성 등 실현가능성 및 효과성을 중심으로 평가를 진행하여, 신속하게 사업에 착수하여 지역 문제를 단기간 내 효율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사업지를 중점 선정할 예정이다.

공모사업 접수기간은 3월 17일부터 3월 19일까지이며, 관련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의 평가 등을 거쳐 4월말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세부 평가기준, 작성양식 등 자세한 사항은 국토부 누리집 또는 도시재생종합정보체계에 게시된 선정공고문 및 신청 가이드라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도심재생과 박상민 과장은 “주민 의견수렴을 통해 도출된 지역 현안을 스마트기술로 해결해 나갈 수 있는 사업인 만큼, 지자체에서는 지역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스마트서비스를 적극 발굴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홍준표, 이재명에 “양아치 같은 행동하지 말고 진중히 처신해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