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청송군, 코로나 방역지침 이행사항 점검 나서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1/26 [12:22]

청송군, 코로나 방역지침 이행사항 점검 나서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1/26 [12:22]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청송군은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의 연장·조정에 따라, 1월 31일까지 지역 내 식당, 카페, 유흥·단란주점 등 중점관리시설 770개소를 대상으로 방역지침 이행사항을 점검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유흥·단란주점의 집합금지 이행여부, 음식점·카페의 21시 이후 포장·배달 영업과 5인 이상 예약 및 동반입장 금지 준수 여부 등이다.

특히 카페는 2인 이상 커피 등 음료류만 주문했을 경우 매장 내 머무는 시간을 1시간으로 제한하는 등 추가 된 방역지침을 중점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방역지침 이행여부에 대한 점검 못지않게 군민들의 참여 방역이 중요하다.”며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등 지금 시행하고 있는 방역수칙 준수에 군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사회/스포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전여옥 “후궁설 고민정, 기미상궁 틀림없네...백신 내가 맞겠다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