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추천여행지] 전주시, 뚜르드몽드에 ‘전통·현대 공존’ 전주 여행 소개

‘한 도시 두 이야기를 만나다’ 주제로 전통·현대가 공존하는 여행지로 전주 추천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1/27 [11:36]

[추천여행지] 전주시, 뚜르드몽드에 ‘전통·현대 공존’ 전주 여행 소개

‘한 도시 두 이야기를 만나다’ 주제로 전통·현대가 공존하는 여행지로 전주 추천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1/27 [11:36]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전주시는 한국 최초의 여행레저 전문매거진인 ‘뚜르드몽드’가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매력적인 여행지로 전주를 추천했다고 밝혔다.

전주시에 따르면 27일 ‘뚜르드몽드’ 1월호는 ‘한 도시 두 이야기를 만나다’를 주제로 한옥마을로 대변되는 전주의 전통적인 면과 객리단길, 서학예술마을 등 현대적이고 젊은 감각의 모습을 동시에 소개했다.

이와 함께 최근 내셔널지오그래픽에서 세계적인 숙취해소 음식으로 떠오른 전주 콩나물국밥과 함께 전주한정식, 오모가리탕 등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 전주의 맛에 대해 상세히 다뤘다. 또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비대면 숙박 대안인 전주한옥마을의 한옥체험도 조명했다.

뿐만 아니라 ‘뚜르드몽드’는 액티비티를 중시하는 새로운 여행 트렌드를 반영해 완판본 체험과 수공예 체험 등 전통을 체험할 수 있는 여행지로서의 매력도 담았다.

정명희 전주시 관광거점도시추진단장은 “코로나19로 일상이 돼 왔던 여행이 움츠러들며 많은 변화가 있었지만, 전주시는 관광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SNS와 국내·외 미디어를 활용한 마케팅을 꾸준히 진행 중”이라며 “지속성 있는 관광 홍보로 다시 찾고 싶은 전주로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1996년 창간한 ‘뚜르드몽드’는 국내 곳곳의 문화·축제·음식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는 대한민국 대표 여행 전문서적으로, 매월 2만 부 이상 발행돼 KTX 특실과 공공도서관, 국내여행업계에 배포되고 있다.

맛집/여행/특산품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강남 야산에 ‘목 잘린 마네킹 수십개’ 나타났다.... 과태료 얼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