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동대문구, 눈속에 핀 홍릉수목원 봄의 전령사

김창구 기자 | 기사입력 2021/01/28 [17:15]

동대문구, 눈속에 핀 홍릉수목원 봄의 전령사

김창구 기자 | 입력 : 2021/01/28 [17:15]

[더뉴스코리아=김창구 기자] 함박눈이 내린 28일 오후, 하늘이 숨겨둔 천장산 숲길에 자리하고 있는 산림과학원 홍릉수목원에 봄의 전령사로 널리 알려진 복수초가 수줍게 피었다. 복수초(福壽草)는 언 땅과 잔설에서 피어난다고 하여 설련(雪蓮), 얼음새꽃이라고도 부른다.

동대문구는 지난 2019년 산림과학원~군부대~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 뒤~이문어린이도서관으로 이어지는 천장산 숲길 총 1.76km 코스를 단장해 개통했다. 구은 천장산의 기존 임도와 숲길을 활용해 산책로를 정비하고, 지형에 맞춰 목재 데크와 계단, 횡단배수로 야자매트 등을 설치하고 구민의 안전을 위해 야간조명과 무인감시카메라도 설치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전여옥 “후궁설 고민정, 기미상궁 틀림없네...백신 내가 맞겠다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