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춘천시,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 최대 300만원 지원

방역시설, 키오스크 설치 등 코로나19 방역 위해 올해 지원내용 추가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0:39]

춘천시,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 최대 300만원 지원

방역시설, 키오스크 설치 등 코로나19 방역 위해 올해 지원내용 추가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2/26 [10:39]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춘천시가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을 위해 나선다.

시정부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소상공인의 영업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 지원사업은 관내 소상공인 50개 업체에 시설개선 및 홍보·마케팅 비용을 최대 300만원까지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시설개선 지원 세부내용은 옥외간판, 내·외부 인테리어, 화장실, 상품진열대 개선 등이 있으며, 홍보·마케팅 지원에는 홈페이지 구축, 홍보물 제작 등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테이블 칸막이, 키오스크 설치 등 코로나19 방역과 비대면 시스템 구축이 추가됐다.

지원대상은 춘천시에서 6개월이상 영업 중인 소상공인 중 춘천사랑상품권 가맹등록이 되어있는 업체이며, 작년 기준 연매출액 3억원 미만, 재산세 30만원 미만 지원기준을 충족해야 한다.

생활밀접형 업종, 백년가게, 착한가격업소, 모범업소, 코로나19 방역시설 및 비대면 시스템 구축 계획인 업체는 지원업체 선정시 우대된다.

신청자는 오는 3월 2일부터 15일까지 사업장 소재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신청하거나 춘천시청 사회적경제과에 등기우편을 보내면 된다.

4월 중 심사를 통해 대상자를 선정하고 시설공사 등 실적에 따라 보조금을 정산 지급할 계획이다.

이영애 사회적경제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에 처한 소상공인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강남 야산에 ‘목 잘린 마네킹 수십개’ 나타났다.... 과태료 얼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