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울중앙지검, 박근혜 전 대통령 강제집행 검토 ‘벌금 등 215억 원 미납’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2:47]

서울중앙지검, 박근혜 전 대통령 강제집행 검토 ‘벌금 등 215억 원 미납’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2/26 [12:47]

▲ 서울중앙지검, 박근혜 전 대통령 강제집행 검토 ‘벌금 등 215억 원 미납’/사진=연합뉴스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서울중앙지검 집행2과는 지난달 15일 박 전 대통령에게 벌금과 추징금 납부 명령서를 보냈으나 자진 납부기한인 이번달 22일까지 납부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국정농단과 국정원 특수활동비 수수 사건으로 지난달 징역 20년과 함께 벌금 180억 원, 추징금 35억 원이 확정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기한 내에 이를 내지 않아 검찰이 강제집행을 검토 중이다.

 

이에 따라 검찰은 추징보전으로 동결된 서울 내곡동 자택 등 재산에 대해 환수 절차를 밟는 방안 등을 검토하고 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강남 야산에 ‘목 잘린 마네킹 수십개’ 나타났다.... 과태료 얼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